상단여백
HOME 사회 국제
북한서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 공식확인…당국 긴장
  • 김선주 기자
  • 승인 2019.05.31 00:17
  • 댓글 0

OIE에 보고된 북한의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지역.© 뉴스1


사실상 발병했을 것이라 추정만 해온 북한의 아프리카돼지열병이 발병 사실이 확인되면서 당국이 긴장하고 있다.


농림축산식품부는 북한이 30일 OIE(세계동물보건기구)에 아프리카돼지열병이 발생했음을 보고했다고 31일 밝혔다.

OIE에서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북한의 발생건수는 1건으로 이달 23일 자강도 우시군 소재 북상협동농장에서 신고돼 25일 확정 판정을 받았다.

농장 내 사육 중인 돼지 99마리 중 77마리가 아프리카돼지열병으로 폐사하고, 22마리는 살처분이 이뤄졌다.

이후 북한 내 이동제한, 봉쇄지역 및 보호지역의 예찰, 사체?부산물?폐기물 처리, 살처분, 소독 등의 방역조치를 취한 것으로 알려졌다.

농식품부는 31일 차관 주재로 긴급 상황점검회의를 개최해 접경지역에 대한 방역상황을 재점검하고 차단방역에 필요한 조치를 취할 계획이다. 이어 같은 날 식품산업정책실장 주재로 통일부, 환경부, 국방부, 행정안전부, 경기도, 강원도 등 관계기관 긴급회의를 개최해 현재 상황을 공유하고 협력방안을 논의한다는 방침이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김선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국제문화교류재단 강남지회 사회 공헌 사업 시작한다.
국제문화교류재단 강남지회 사회 공헌 사업 시작한다.
115개 시민사회단체, 이석기 전 의원 재심·특별사면 촉구
115개 시민사회단체, 이석기 전 의원 재심·특별사면 촉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