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복지 / 교육 / 환경
서울시, '초미세먼지 주의보' 발령…'노약자·어린이 외출자제'
  • 김혜정 기자
  • 승인 2019.05.25 08:50
  • 댓글 0

초미세먼지 농도가 '나쁨'을 보인 지난 5일 오후 서울광장에서 열린 '2019년 제 15회 어린이주간 및 제 97회 어린이날 아동권리 축제'에서 마스크를 쓴 어린이와 아버지가 행사를 지켜보고 있다. 2019.5.5/뉴스1 © News1 황기선 기자


서울시는 25일 오전 1시 기준 대기 중 초미세먼지(PM2.5) 시간당 평균 농도가 75㎍/㎥이상 2시간 지속돼 '초미세먼지(PM-2.5) 주의보'를 발령했다고 밝혔다.


24일 0시 기준으로 서울시 25개구 시간당 평균농도는 76㎍/㎥이었으나, 25일 오전 1시 81㎍/㎥으로 늘어났다.

서울시는 초미세먼지 주의보가 발령됨에 따라 호흡기 또는 심혈관질환 있는 시민과 노약자, 어린이 등은 외출을 자제할 것을 권고했다. 아울러 실외 활동 및 외출 시 보건용 마스크를 착용할 것을 당부했다.

초미세먼지, 미세먼지 등 대기질 실시간자료는 대기환경정보 홈페이지나 모바일서울 앱 등을 참조하면 된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김혜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국제문화교류재단 강남지회 사회 공헌 사업 시작한다.
국제문화교류재단 강남지회 사회 공헌 사업 시작한다.
115개 시민사회단체, 이석기 전 의원 재심·특별사면 촉구
115개 시민사회단체, 이석기 전 의원 재심·특별사면 촉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