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국내
'채솟값·유가 폭락' 4월 물가 0.6%↑…4개월 연속 0%대(상보)
  • 오승균 기자
  • 승인 2019.05.02 09:09
  • 댓글 0

뉴스1 © News1 안은나 기자


4월 소비자물가 상승률이 0.6%의 낮은 수준을 기록했다. 채솟값이 떨어지고 국제유가가 오르기 전 물가상황이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


통계청이 2일 발표한 '2019년 4월 소비자물가 동향'에 따르면 4월 소비자물가는 전년동월대비 0.6% 상승에 그쳤다.

이로써 올 1월 0.8%부터 이어진 0%대 저물가가 4개월 연속 이어졌다. 소비자물가 상승률이 4개월 연속 0%대를 유지한 것은 지난 2016년 5~8월 이후 처음이다.

저물가의 원인으로는 그동안 높은 상승률을 보였던 채솟값과 석유류 가격이 일제히 하락한 데 따른 것으로 분석됐다.

4월 채소류는 전년동월대비 11.9% 하락하면서 올 1월 이후 4개월 연속 하락세가 이어졌다.

석유류는 국제유가 하락과 정부의 유류세 인하로 전년동월대비 5.5% 하락했다. 석유류 물가 하락은 지난해 12월부터 5개월째 이어지고 있다. 품목별로는 휘발유 가격이 8.5% 하락했으며, 경유도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8% 떨어졌다.

체감물가를 나타내는 생활물가지수는 1년 전보다 0.4% 상승에 그쳤으며, 신선식품지수는 2.7%나 하락했다.

외식물가는 전년동월대비 2.0% 상승하며 전체 소비자물가 상승률보다 높은 수준을 나타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오승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영장 기밀 유출' 현직 판사들
'영장 기밀 유출' 현직 판사들 "정당한 직무행위"…혐의 부인
靑·與 지지도 동반상승…文대통령 49.4%·민주당 42.3%
靑·與 지지도 동반상승…文대통령 49.4%·민주당 42.3%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