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라이프일반
헤리티크뉴욕, 신사동 사옥 이전 및 독점 브랜드 확장하이엔드 웨딩드레스 헤리티크뉴욕, 신사동 시대 열다!
  • 신상수 기자
  • 승인 2019.04.30 16:49
  • 댓글 0

4월30일, 프리미엄 브랜드 메카 도산공원 부근으로 이전 

신랑신부를 위한 여유롭고 프라이빗한 피팅과 넉넉한 주차 공간 제공 

뉴욕 웨딩드레스 컬렉션 신규 독점 브랜드 대폭 확장

 

하이엔드 수입 웨딩드레스 헤리티크뉴욕(Heritique Newyork)이 4월 30일 서울 강남구 신사동 도산공원 부근으로 사옥을 이전했다. 이와 함께 신규 독점 브랜드를 대폭 확장하는 등 웨딩드레스 비즈니스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이번에 헤리티크뉴욕이 새 보금자리를 마련한 곳은 프리미엄 패션∙뷰티 브랜드들의 메카로 알려진 도산공원 부근이다. 헤리티크뉴욕은 기존에 영국 프리미엄 패션 브랜드 폴스미스가 아시아 최초로 지었던 한국 플래그십 스토어 건물을 리모델링하여 입주했다. 이 건물은 유명 건축가인 경희대학교 김찬중 교수가 설계하여 2011년 오픈 당시 독특한 마시멜로 모양의 외관과 깔끔한 화이트 건물로서 깊은 인상을 남긴 것으로 유명하다.

 

헤리티크뉴욕 신규 사옥은 총 지상 4층, 지하 3층 건물로 대지면적 330제곱미터에 연면적은 919제곱미터에 달한다. 그 중 지상 3개층과 지하 2개층을 웨딩드레스를 위한 공간으로 재탄생시켰다. 화이트 톤의 건물 외관을 더욱 강조하고, 실내 공간도 웨딩드레스에 어울리는 화이트 컬러를 메인으로 주요 포인트마다 눈에 띄는 프리미엄 가구를 배치하여 생동감을 살렸다.

 

1층 공간은 로비로 활용하고, 2층과 지하1층에는 하이엔드 수입 웨딩드레스인 ‘헤리티크뉴욕’을 집중 배치하고, 3층에는 뉴욕 감성의 수입 웨딩드레스인 ‘NY브라이덜’과 러블리한 웨딩드레스인 ‘저스트필리파’를 위한 공간으로 할애했다. 이 밖에도 지하 2층에 웨딩드레스를 직접 디자인하고 제작하는 공간을 두어 토탈 원스톱 서비스를 구축했다. 모든 실내 공간은 여유로운 분위기에서 프라이빗한 피팅이 가능하도록 디자인했으며, 방문 고객들의 편의를 위해 매장 입구와 지하 주차장을 정비하여 14대까지 동시 주차가 가능하도록 넉넉하게 준비했다.

 

또한 헤리티크뉴욕은 이번 신사동 사옥 이전과 함께 기존 브랜드 이네스디산토(Ines di Santo), 림아크라(Reem Acra), 아론리빈(Alon livne white), 크리스찬 시리아노(Christian Siriano), 안젤 산체스(Angel Sanchez), 쥬세페 파피니(Giuseppe Papini), 리비니(Rita Vinieris) 외에 나임 칸(Naeem Khan), 암살라(Amsale), 렐라 로즈(Lela Rose), 모니크 륄리에RTW(Monique Lhuillier RTW) 2020년 뉴욕컬렉션을 독점으로 공급할 예정이다 이로써 새로운 웨딩드레스를 찾는 신부들에게 더욱 다양한 선택의 폭 제공할 수 있게 되었다.

 

[헤리티크뉴욕 신사동 신규 사옥 개요] 

  • 신규 주소 : 서울시 강남구 도산대로45길 16-9 (도로명)

서울시 강남구 신사동 650-7 (지번)

  • 전화 번호 : 02-514-4010
  • 층별 구성 : 3층 NY브라이덜, 저스트필리파 / 2층 헤리티크뉴욕 / 1층 로비 / 지하1층 헤리티크뉴욕 / 지하 2층 제작실
  • 건축 규모 : 지상 4층, 지하 3층
  • 대지면적: 330.20㎡ / 건축면적: 194.73㎡ / 연 면 적: 919.27㎡

[헤리티크뉴욕 사옥 전경 이미지]

 

[헤리티크뉴욕 매장 로비 이미지

[헤리티크뉴욕 매장 실내 이미지]

  ]

신상수 기자  sss3120@hanmail.net

<저작권자 © 글로벌리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상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영장 기밀 유출' 현직 판사들
'영장 기밀 유출' 현직 판사들 "정당한 직무행위"…혐의 부인
靑·與 지지도 동반상승…文대통령 49.4%·민주당 42.3%
靑·與 지지도 동반상승…文대통령 49.4%·민주당 42.3%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