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경제일반
노형욱 국무조정실장 "가상화폐공개, 신중하게 생각..."
  • 이도연 기자
  • 승인 2018.12.26 19:31
  • 댓글 0

[국회=글로벌뉴스통신] 노형욱 국무조정실장은 12월26일(수) 국회 본청 627호에서 열린 제365회국회 임시회 제2차 4차 산업혁명 특별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하여 ICO와 관련하여 "아직 실태조사가 마무리가 덜 됐지만, 1월 중으로 되지 않을까 싶다"고 밝혔다.

(사진: 글로벌뉴스통신 이도연기자) 노형욱 국무조정실장이 제365회국회 임시회 제2차 4차 산업혁명 특별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하여 업무보고 및 질의에 답변하고있다.

노형욱 국무조정실장은 "ICO(가상화폐공개ㆍ사업자가 블록체인 기반의 암호화폐 코인을 발행하고 이를 투자자들에게 판매해 자금을 확보하는 방식)와 관련 정부의 입장에 대해 "좀 신중하게 생각해야 한다는 게 기본 입장"이라고 말했다.

노 국무조정실장은 "국내 기업들 중에도 해외에서 간접적으로 ICO를 하는 사례가 있다고 그래서 지금 현재 금감원에서 실태조사가 진행 중에 있다"고 강조했다.

 
<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http://www.globalnewsagency.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도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